미-중 우주 협력을 효과적으로 금지한 두 문단 | WSJ | TRENUE
Economy TV

미-중 우주 협력을 효과적으로 금지한 두 문단 | WSJ

입니다

2011년, 의회는 미국이 우주에서 중국과 협력하는 것을 효과적으로 금지했습니다. 이 법은 울프 수정안이라고 불립니다. 그것의 목표는 중국과 중국 기업들이 미국의 기술을 훔치는 것을 막고 또한 인권 유린에 대해 중국에 압력을 가하는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오늘날, 우주의 역학은 변화하고 있습니다. 국제 우주 정거장은 2030년에 은퇴할 예정입니다. 한편, 중국의 우주 정거장인 톈궁은 2022년 말에 막 완공되었습니다. 양국은 향후 10년 안에 달의 같은 부분에 존재를 확립할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WSJ는 이 법이 왜 만들어졌는지, 왜 미국에 해를 끼쳤는지 또는 도움을 주었는지가 우주 공동체에서 큰 논쟁거리라고 설명합니다. 그림입니다: 매들린 마샬 #NASA #중국 #WSJ입니다

In 2011, Congress effectively banned the U.S. from working with China in space. The law is called the Wolf Amendment. Its goal was to prevent China and Chinese companies from stealing U.S. technology and also to put pressure on China over human rights abuses. But today, the dynamics in space are changing. The International Space Station is set to retire in 2030. Meanwhile China’s space station, Tiangong, was just completed at the end of 2022. Both countries have plans to establish a presence on the same part of the moon in the next decade. WSJ explains why that law was created and why whether it has hurt or helped the U.S. is a big debate in the space community. Illustration: Madeline Marshall #NASA #China #WSJ

- - - - - - - - - - - - - - - - - - - - - - -

투자고지: TRENUE가 제공하는 정보는 투자에 참고할만한 가치있는 내용이지만 투자권유, 종목추천을 포함하지 않습니다. 투자를 함으로써 발생하는 모든 결과와 그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0 0 votes
Article Rating
구독하기
알림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모든 댓글 보기
0
이 글에 대한 생각을 댓글로 적어보세요.x